스파르타코딩클럽 | 블로그
image

Ai 개발자, 코파일럿의 등장

작성일:  2021-07-19 조회수:  303

IT업계를 뒤흔든, 무더위만큼이나 핫한 소식! 깃허브가 선보인 서비스, Ai 개발자의 등장!

지난 6월29일, 깃허브가 '코파일럿(Copilot)'이라는 Ai 서비스를 베타로 발표했습니다. '코파일럿'의 런칭소식이 발표되자마자 수 많은 매체에서 '이제 개발자도 Ai로 대체되는 세상!'이라며 떠들썩했는데요.

오늘은, 지금 가장 핫한 이슈인 Ai개발자. '코파일럿'에 대해 파헤치는 시간을 가져보겠습니다!

'코파일럿'이란 문자 메세지의 자동완성 기능처럼, 코드를 작성하는 순간에 자동완성처럼 작성된 코드를 제안하는 서비스입니다. 사용자가 소스 코드를 중간까지 작성하면, 계속 사용자의 코드를 추적하고 있던 Ai가 함수와 반환값 등을 자동으로 입력해주는 것이죠. 뿐만 아니라 비슷한 패턴을 반복적으로 입력할 때는 자동완성 기능과 단위테스트 기능도 지원하고 있다고 합니다.

또한 사용자가 수정한 내용을 학습해, 유저의 코드 스타일에 최적화된다고 하는데요. 사실 '코파일럿'이 프로그래밍계의 Ai로서, 첫번째 시도는 아닙니다. 이미 실리콘 밸리의 수 많은 스타트업이 치열하게 도전하고 있던 시장이지만, '코파일럿'은 깃허브의 서비스라는 사실에 더욱 뜨겁게 주목받고 있는데요. 마이크로소프트라는 거대기업과 협력하고 있는 만큼, 이 서비스가 얼마나 빠른 속도로 발전할지 기대감이 더 커져가고 있습니다.

코파일럿의 소식을 둘러보다 한번쯤 의문이 드셨을 것 같습니다. 인공지능, Ai. 이제는 너무 익숙한 단어지만, 대체 Ai는 무엇을 뜻하는 것일까요? 인공지능, Ai (Aritificial Intelligence)는 쉽게 말해 인공적으로 만든 지능을 인간이 기계에게 준 것입니다. 즉, 기계가 인간처럼 스스로 생각하고 판단해 행동하게끔 하는 것인데요. 기계가 인간처럼 사고하게 만들기 위해서 인간의 뇌, 신경망을 흉내내어 설계된 것이 Ai입니다.

하지만 인간의 뇌가 어떻게 동작하는지 완벽한 설명이 어려운만큼, 인공지능 역시 많은 비밀을 품고 있습니다. 대표적으로 '딥러닝'을 그 예시로 들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사실, 딥러닝과 인공지능은 아예 다른 이야기가 아닌데요. 인공지능이라는 큰 범주 안에 머신러닝이, 더 깊게는 딥러닝이 존재하는 것이기 때문입니다. 딥러닝은 정말 인간의 뇌 신경망과 흡사한 형태로 설계되어 있는 아주 복잡한 구조라 여전히 베일에 쌓여있는 것이죠.

이렇게 머신러닝, 딥러닝에서 명확하게 설명하지 못하는 분야를 블랙박스(Black Box)라고 하는데요. 이 용어는 아웃풋은 원하는대로 도출할 수 있지만 어떻게 그런 결과가 나왔는지 알 수 없는 것을 뜻합니다. 우리가 초록색을 어떤 과정을 거쳐서 초록색이라고 인식했는지 정확하게 설명할 수 없는 것처럼 말이죠.

이번 시간에는 IT업계에서 가장 핫한 Ai 뉴스를 가져왔습니다! Ai가 그동안은 영화에서만, TV에서만 볼 수 있던 것이라고 생각하셨다면, 이번 기회로 엄청 가까워진 인공지능의 맛을 보셨기를 바라면서. 무더운 여름, 스파르타에서 코딩으로 이열치열하세요!

by. 이 파이썬

  • #인공지능
  • #깃허브
  • #딥러닝
recommend